2015 방명록 방명록

2015년 방명록입니다.

포스팅과 무관한 덧글은 여기에 달아 주세요.

가급적 덧글은 삭제 안 하나, 스팸성은 그냥 삭제하겠습니다.
악플은 아주 악질적이지 않으면 구경거리 삼아 남겨둘 수 있습니다.

잡담 을파소의 잡담

1. 스티브 유는 왜 자꾸 들오오겠다고 난리인지 그냥 거기서 돈 많이 벌고 잘 살 것이지....

생방송은 그냥 남 탓의 변명 일관. 이재명 성남시장이 비판했다고 "지도 군대 안 갔으면서!"라고 공격했다가 진짜 장애가 생겨 군대를 못 간 케이스라 되려 역관광 당할 판. 진정성 있다면 여기서 사과를 해야할 것인데 그건 관심없이 또 병부청과 법무부 상대로 생방송 한다니 거기 공무원들이 불쌍해질 뿐입니다.

뭐 덕분에 동정심 가졌다가 "저거 안 되겠네."하고 다시 돌아선 사람도 있을 듯

2. 대하드라마 징비록은 지난 주말은 그나마 좀 안정됐군요. 평양성 탈환전은 신경써서 찍었고 큰 사고도 안 치고 드라마의 각색 정도로 봐줄 수준으로 나온 편.

그러나 이 드라마 전반적인 불만은 초반에 조헌과 김성일을 그렇게 등장시킨 게 그냥 낭비엿단 점입니다. 김성일은 초반에 강직한 선비의 모습을 보이고, 미니다큐에서도 한 번 다루면서 "아, 드디어 사극에서 김성일의 진면목을 볼 수 있구나!"란 기대를 품었거늘 정작 중요한 김수와 곽재우의 갈등 중재나 진주대첩에서 전혀 나오지도 않고. 조헌은 2차 금산전투를 언급조차 없이 스킵. 이럴 거면 김성일은 그래도 나오긴 나와야했겠지만, 조헌은 굳이 초반에 나올 필요가 없었습니다.

퀄리티는 그나마 망작을 벗어나고 앞으로 더 개선될 여지는 있으나 김성일과 조헌의 소모는 돌이킬 수 없으니, 특히나 김성일이 제대로 나오는 사극은 다시 몇 년을 기다려야 한단 말입니까.

그렇게 김성일을 생략하면서 유성룡에게 다 몰아주는데 평은 차라리 10년 전 불멸의 이순신의 유성룡 묘사가 낫다 하는 판인데, 묘하게도 유성룡이 주인공인 이 드라마가 수군의 묘사에 있어 해전 장면이나 원균에 대한 평 만큼은 불멸의 이순신 보다 낫다는 아이러니가(...)

3. 5.18에 대하여 북한에 관련해 하는 헛소릴 보면 드는 생각은...

저 놈들을 그렇게 북한을 증오하면서 이럴 땐 왜 북한의 말을 곧이곧대로 믿는단 말인가?

더불어 임을 위한 행진곡 논란에 대한 국가보훈처의 입장을 보면...

국가보훈처는 대한민국 정부기관이면서 대한민국 국회의 결의안보다 북한 영화를 중시하여 정책을 결정한단 말인가?

그걸 또 보훈처 두둔한다는 인간 중에 이런 분열이 북한이 원하는 거다! 라고 외치곤 하는데, 북한도 1991년 영화에 음악으로 넣은 거 가지고 정부기관이 당초 일어날 필요가 없던 논란을 일으킬 줄을 몰랐을 겁니다.

4. 아 이제 추석까지 주중에 휴일은 없군요. 제헌절만 공휴일이엇어도....

그나마 자비로운 부처님이 월요일에 다녀가셔서 다행(응?)

어느 외국인의 심경 고백기사 보다 든 망상

그는 이렇게 말했다죠.

“제가 여러분에게 이렇게 무릎을 꿇는 이유는 어눌한 말솜씨로 제 마음을 잘 전달할 수 없을 것 같아 먼저 사죄하는 마음을 보여주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차라리 여기서 “제가 여러분에게 이렇게 무릎을 꿇는 이유는......추진력을 얻기 위함이었다!"라고 햇으면 정말 크게 화제가 되었을 텐데 말이죠.(응?)

그냥 외국인이 사는 데서 잘 살지 왜 자꾸 잊을만 하면 한국에 기웃거리는지....토토가보고 옛날이 그리워졌나?

임을 위한 행진곡 논란을 보면.... 29만원/제5공화국

국가보훈처는 참 쓸데없는 데서 똥고집을 피웁니다. 국민통합 저해 어쩌고 하는데, 그냥 진작 요구 수용했으면 이슈가 커지지도 않고 격론이 벌어지지도 않을 걸 누가 국민 통합을 저해하는지?

1981년에 나온 노래가 1991년 북한 영화에 나왔으니 문제다...북한이 4.19 지들 마음대로 기념하니, 대한민국 헌법 전문도 국민통합을 저해하겠습니다? 이런 되도 안 한 논리도 아닌 논리를 이유로 향군도 임을 위한 행진곡 지정곡 반대, 얼마전 익산테러한 놈은 우국청년이라 추켜 세우고, 이완구 파문에 황희드립치다 깨갱한 여당 의원 하나는 덩달아 헛소리 추가. 이미 반박된논리에 매달려 고집피우는 놈들이야 말로 국민통합을 저해시키는 거 아닌지? 그러나 정작 그 당의 당대표는 임을 위한 행진곡을 몇 번이라 불렀다고 하며 별도 지정곡에 반대하는 판. 

현 처장의 보훈처가 안현태의 국립현충원 안정은 인정, 강청성은 거부한 전력도 생각하면....

박승춘 보훈처장님. 솔직히 말해봐요. 사실은 5.18 광주민주화운동 기념식도 하기 싫은데 억지로 하는 거죠?

1 2 3 4 5 6 7 8 9 10 다음


2011 이글루스 TOP 100

유사역사학 방지 배너